郡, 랜선으로 간부회의… 스마트 행정환경 만든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郡, 랜선으로 간부회의… 스마트 행정환경 만든다

코로나19 대응방안 논의
郡 주요현안에 대한 보고

비대면 간부회의.jpeg

 

郡은 지난 15일 비대면 화상회의 프로그램인 ZOOM을 활용해 랜선으로 간부회의를 진행했다.
고령군은 지난해부터 간부회의 시에 온-나라 영상회의 시스템을 활용해 읍면장은 개별 사무실에서 비대면 보고회의를 진행했으나, 이번 간부회의는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됨에 따라 비대면을 요구하는 사회적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며, 감염예방을 위해 전 간부진이 참여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한 스마트 행정환경을 구축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회의는 설 연휴 이후 코로나19 대응방안 논의와 함께 郡 주요현안에 대한 보고로 진행됐다. 또한, 지역경제 활성화 및 군민 생활 안정화 방안 등에 대한 논의가 있었다.
곽용환 군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사회변화에 필수적인 비대면·비접촉 업무환경에 대한 적극적인 대비를 강조하고 “전 부서 간 협업체계 강화와 군정목표에 대한 명확한 인식으로 군민 삶의 질 제고에 노력해 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고령군은 설을 앞둔 지난 10일에도 ZOOM을 활용해 랜선으로 직원들과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설맞이 새해 인사를 주고 받았다.
최종동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