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자동차·이륜차 145대 보급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자동차·이륜차 145대 보급

승용 1,400만원, 화물 2,700만원,
이륜차 330만원 최대 지원

전기자동차 민간보급사업 추진).jpeg

 

군은 미세먼지 저감, 온실가스 감축과 친환경 자동차 이용 문화 확산을 위해 올해 전기자동차 135대(승용 105대, 화물 30대), 전기이륜차 10대에 대해 민간보급을 추진한다.
보급 차종은 환경부의 보조금 지원이 가능한 전기차로, 저공해차 통합누리집(www.ev.or.kr)에서 확인 가능하며, 승용차의 경우 1대당 최대 1,400만원, 화물차는 1대당 최대 2,700만원, 전기이륜차는 1대당 최대 330만원까지 지원한다.
신청자격은 공고일 기준으로 최소 60일 이전부터 고령군에 주소를 둔 만 18세 이상(전기이륜차는 만 16세 이상)의 군민이나 지역에 소재하고 있는 법인 및 기업체, 공공기관 등이다.
특히 △취약계층 △다자녀가구 △생애 최초 차량구매자 △미세먼지 개선 효과가 높은 차량구매자(택시, 노후 경유차를 전기차로 대체 구매) 등에게는 물량을 별도 배정해 우선 지원한다.
신청은 2월 16일부터 저공해차 통합누리집을 통해 온라인으로 진행하며, 구매 희망자는 전기자동차 판매 대리점을 방문해 구매계약 및 구매지원 신청을 하면 된다.
또한 전기자동차 보급 확대와 더불어 충전의 편의제공을 위해 현재 급속충전시설 19개소를 운영 중에 있으며, 올해 추가로 8개소의 전기차 충전시설을 설치하는 등 충전 인프라도 확대 구축할 예정이다.
 곽용환 군수는 “최근 미세먼지 문제가 심각해짐에 따라 전기차에 대한 수요가 매년 증가하고 있다.”며 “전기차는 배출가스를 발생하지 않아 대기질 개선 효과가 있는 만큼 전기자동차 보급 사업에 군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전했다.
 최종동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