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맛과 품질 ‘다산참외’ 첫 출하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최고의 맛과 품질 ‘다산참외’ 첫 출하

다산면 노곡리 박임년 씨

다산참외 첫 출하).jpg

 

최고의 맛과 품질을 자랑하는 고령군 다산 참외가 지난 6일 첫 출하됐다.
다산면 노곡리 박임년(50세)씨는 참외 30박스(10kg)와 20박스(5Kg)를 수확 후 다산농협을 통해 출하해 다산 참외 수확의 시작을 알렸다. 2021년 다산면에서는 121농가가 112ha면적에 참외를 재배하고 있다.
고령군에서는 농업인 고령화와 FTA등으로 농업인이 처한 고난의 상황을 함께 이겨내기 위해 보온덮개, 측창자동개폐기, 자동화시설 등 노동력 절감시설을 지원하고 있으며, 벌 수정 지원사업 등 품질개선사업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배칠환 다산면장은 “코로나19 장기화와 한파 등 여러 악조건에도 불구하고 성공적인 첫 출하를 하게 돼 그 의미와 기쁨이 크다.”면서 첫 수확을 축하한다고 말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