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 K-방역제품 해외인증 취득비 지원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道, K-방역제품 해외인증 취득비 지원

생산 도내 중소기업 대상
사업 신청·접수

K방역제품 해외인증 취득비 지원(마스크 공장).jpeg

K방역제품 해외인증 취득비 지원(마스크 공장)
 
道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대외여건 악화에도 불구하고 우리나라가 세계적인 방역 모범국으로 떠오르면서 K-방역제품 수출이 크게 늘고 있다.

이에 따라 경북도는 도내 K-방역제품 수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해외인증 취득비용을 최대 1천5백만 원까지 지원하는 ‘K-방역 해외인증취득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보건용 마스크와 소독제, 방진복 등을 생산해 수출을 준비하는 도내 중소기업이 지원대상이며, 유럽의 CE(유럽공동체마크), CPNP(유럽화장품안정성검사), 미국의 FDA(미국식품의약품국), EPA(미국환경보호국인증), 중국의 NMPA(중국화장품허가등록), 일본의 PMDA(일본의약품인증) 등 총 14개 해외인증을 취득했을 경우 접수비, 수수료, 시험비용, 컨설팅 비용 등 총비용의 80%를 지원한다.
경북도의 K-방역 제품이 향후 수출확대의 견인차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서는 해외 바이어들이 요구하고 있는 해외인증 보유가 수출의 필수조건임을 감안해, 연내 해외인증 취득을 조건으로 1개 인증 취득 시 1천만 원 한도로, 2개 인증 취득 시 최대 1천5백만 원까지 지원한다. 

한편, 올해 7월까지 국가 총수출은 2,835억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10.6%까지 떨어졌으며, 경북도는 32억 달러로 +1.0% 소폭 증가한 반면, 도내 보건용 마스크, 손소독제, 방진복 등은 2,590만 달러를 수출해 전년 동기 390만 달러 대비 6배 이상 증가하는 등 급격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경상북도 K-방역 해외인증취득 지원사업에 관심이 있는 도내 기업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홈페이지(www.kosmes.or.kr)에서 9월 7일부터 9월 18일까지 신청서 접수를 할 수 있다.

기타 문의사항은 경상북도 외교통상과 국제통상팀(054-880-2734) 또는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경북지역본부(054-440-5913)로 연락하면 된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