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19 (목)



 

소방서, 목조문화재 합동 소방훈련 실시

주간고령 편집부 2019-05-18 (토) 20:41 3개월전 259  


고령소방서는 지난 15일 김면장군유적(도암서원, 쌍림면 소재)에서 2019년 상반기 중요목조문화재 및 산불진화 유관기관 합동 소방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산림에 인접한 목조문화재의 가상화재 상황을 설정한 유관기관 합동소방훈련으로 목조문화재의 안전관리능력과 화재대응역량 강화를 위해 실시됐다.


고령소방서·고령군·문화재 돌봄사업단·의용소방대·고령경찰서 등 90여명의 인원과 소방차량 등 10대의 장비가 동원돼 실질적인 문화재 재난 대응훈련으로 진행했다.


중점 훈련 내용은 △119 화재신고·전파 및 인명대피 △관계인 초기소화활동 △요구조자 인명구조 및 응급처치 △중요문화재 반출 △목조문화재 및 산불 진압훈련 등으로 진행됐다.


조유현 서장은 “화재에 취약한 목조문화재는 대부분 도심에서 떨어진 외각 지역이라 신속한 대응이 어렵고 단시간에 최성기로 화세가 성장해 우리의 귀중한 자산인 문화재가 큰 피해를 입을 수 있다.”며, “지속적인 목조문화재 합동소방훈련을 통해 목조문화재 화재 경각심을 고취하고 화재발생 시 피해를 최소화 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Copyright ⓒ 주간고령.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간고령 편집부 님의 종합 최신글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