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5.19 (일)



 

쌍림면, ‘쌍쌍 樂 음악회’ 마무리

주간고령 편집부 2019-05-10 (금) 21:46 8일전 21  


쌍림중학교 운동장에서
주민·내빈 등 800여명
즐거운 문화생활 즐겼다

 

쌍림면이 주최하고 쌍림면청년회에서 주관한 ‘2019 쌍쌍 樂 음악회’가 지난 8일 쌍림중학교 운동장에서 주민 및 내빈 등 8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번 음악회는 지역 주민들의 화합의 장을 마련하고, 농사일 등 일상생활에 바쁜 면민들에게 문화생활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쌍림면에서 처음으로 마련된 자리로 평일임에도 불구하고 많은 주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흥겨운 시간을 보냈다.


식전 공연으로 대가야윈드오케스트라 연주단의 색소폰공연으로 시작됐으며, 본 공연은 곽용환 군수와 배효임 군의회 부의장, 이성기 면노인회장 등의 축사 이후 쌍림초등학교 가야금 연주, 초청가수 최경주, 김호, 민혁, 현칠의 무대와 율 우리가락연구소의 민요공연, 평양민속예술단의 특별공연 순으로 진행됐다.


또한 이날 남부내륙고속철도 고령역 유치 홍보부스 운영과 서명운동을 추진했으며, 많은 주민들이 서명에 동참하는 등 큰 관심을 보였다.


곽봉구 쌍림면청년회장은 많은 내빈과 주민들이 오신 것에 대해 감사의 뜻을 전하며 “지난해 11월 쌍림면청년회가 발족하면서 지역사회의 발전과 화합을 위한 활동을 다짐했었는데 이번 음악회가 그 일환으로 진행됐다.”며, “앞으로도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젊은 패기로 열심히 정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곽용환 군수는 축사를 통해 “쌍림면민의 축제 2019 쌍쌍락(樂)음악회를 처음으로 개최하게 된 것에 대해 감회가 새롭다.”고 소감을 밝히며, “쌍림면청년회 곽봉구 회장님을 비롯해 지역의 기관단체들이 자발적으로 적극 동참해 준 데 대해 감사하다.”고 전했다.

 

Copyright ⓒ 주간고령.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간고령 편집부 님의 종합 최신글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